금값 버금가는 열무와 얼갈이로 김치담고 서덜탕도 끓였고 ...

댓글수36 다음블로그 이동

우리집의 먹거리.

금값 버금가는 열무와 얼갈이로 김치담고 서덜탕도 끓였고 ...

로마병정
댓글수36

 

 

절단게에서 잘라낸 게발과 파뿌리 생강 표고 그리고 다시마 통후추

끓어 오를때 불줄이고 한참을 더 끓여 육수 내어

감자 다섯개와 냉동고 구석에서 구르던 찬밥과 국수 나브랭이 함께 익혔다.

 

 

 

열무와 얼갈이 두단씩을 절였다가 씻어 받쳐놓고

게육수에 삶았던 감자랑 원당과 까나리 소금 넣어 곱게 갈고 

편생강에 다진마늘 부추 쪽파에 고추가루로 발갛게 발갛게 ... 

▼ 

 

 

 

옥상에 열렀던 홍고추도 청고추도 들뜨리고 

굵은파를 썰어 물에 깨끗이 씻어 진을 빼서 넣었고 

모자라는 간은 소금으로 맞추었고 ...

 

 

 

연한 부분 한웅큼 따로 남겼다가 

깨소금과 참기름 원당넣어 겉절이로 버므리니

영감님 왈 맛나다 맛나다  ...^^

 

 

★ ★ ★ ★ ★ ★ ★ ★ 

 

 

( 서 덜 탕 )

형부생진날에 자시라면서 보내온 이따만한 민어 한마리 

몇번을 회로먹고 남아 전유어로도 부쳐먹고  

그리고 마지막 서덜탕을 끓여 두어끄니 푸짐하게 때웠다. 

 

 

표고에 다시마 넣어 끓여낸 육수에 된장 마늘 생강 소주와 홍고추 청고추 

육수가 끓을 때 생선을 넣었고 참기름에 개었던 고추가루를 넣었고

모자라는 간은 까나리와 소금으로 맞추었다 .

 

 

★ ★ ★ ★ ★ ★ ★ ★ 

 

 

( 갖가지 찬들 )

심심풀이 영감님의 놀이터는 경동시장을 한바퀴 휘이이  ....

그 손에 들려있는 가지 고추 양파 등 등 

그걸 받아쥐고 또 동 동 휘돌아 치는 부엌데기 나 

 

 

 

 

 

고춧잎 장아찌에 양파 장아찌

마늘장아찌에 냉이장아찌 등 등 등 ...

며칠 찬걱정에서 헤어난다.

 

 

맨위로

https://blog.daum.net/haingja1228/15706682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