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이 좋은 여자[ 삶의 이야기]

댓글수8 다음블로그 이동

홍 사랑 삶의 야이기

숲이 좋은 여자[ 삶의 이야기]

홍 사랑
댓글수8

제목/ 숲이 좋은 여자[ 삶의 이야기]

글/ 홍 사랑

 

나는 숲이 좋다

숲은 사계절 갈아입는 옷

색깔도 다르지만 누구에게던

숲을 찾게 한다

시간 속으로 들어가는 작은 숲길

오늘도 걸어가는 나만의 숲 길 같다

 

인간이 담아 놓을 수 있는 마음의 깊이를

담아놓고 싶은 아름다운 숲을 나는 사랑한다

 

내 나이 이쯤이면 다 살았다는 느낌들로

하루를 숲을 찾아가는 시간만이 행복을 느낀다

대화도 할 수 있어 좋은 숲

기다리다 지치면 찾고 싶은 숲

사랑하다 버려진 어느 날 찾아갈 곳은 숲길이다

 

하루 한번 가도 한 달 흐르고 지나도

찾아주면 반갑게 나를 위안 주는 숲 길

인생 살아가는 동안 숲길은

나만의 정서를 키우고 담아두는

새 둥지 같은 숲이다 당연하다 그렇고 말고?

 

이렇게 믿음을 심어 두고 살아온

철 지난 옷 갈아입는 여자처럼

하루의 진실한 모습으로 숲길을 찾아서

일상에 못다 한 고백을 털어놓기도 한다

 

오늘 하루를 숲길 향한 발길

소중한 시간으로 나의 가슴에 저장해둔다

 

행복과 슬픔이 교차되어도

참고 인내하던 그 숲 길 걷는 시간 속으로....

 

2020 10 9

외로울 때마다 걷던 숲길에서

맨위로

https://blog.daum.net/hbn3333/2578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