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바로 넘치는 삶이다 [ 삶의 대화]

댓글수2 다음블로그 이동

홍 사랑 삶의 야이기

이게 바로 넘치는 삶이다 [ 삶의 대화]

홍 사랑
댓글수2

제목/ 이게 바로 넘치는 삶이다 [ 삶의 대화]

글/ 홍 사랑

 

 

일본서 언니와 살다 부상 입은 후 이곳 와 나 홀로 지내니 

가슴 아프다는 느낌들이 하루하루 산처럼 쌓아간다

인간이 갖고 살아가는 강한 힘은 나를 위험에서 건져주며 

황금은 죽는 그날까지 걱정 없이 산다 하는 지갑이 튼튼하다 해도 

외로움 털어내는 일로는 도움이 안 되며 슬프기만 하다

 

어제는 

가까운 지인들과 가장 아끼는 아우에게 질문을 해 보았다

하루를 사는 데 있어 무엇으로 일상을 지내느냐고?

특히 노을 저물어가는 이후 시간을 물어보았다

지인들 말은 그냥저냥 세월 가는 대로 허우적거리다

 밤이 되면 잠자리 든 단다

 아우의 말인즉

 아침 기상 후 밥 짓고  남편과 자식들 내 보내고 

이 방 저 방 들어가 청소하고 

오후엔 저녁밥 짓는 장 보고 집 오면 내일 밑반찬 만들고

시간나면 티비이 틀고 커피 한잔 마시면 

어느새 자정이 다가온다고 한다

고통을 느끼는 일은 관절 통증과 

심장은 죄인처럼  둥둥 북소리로 나를 괴롭히고

수면 부족인 것 같아도 잠을 설치기를 밥 먹듯하고 

두 눈은 충혈되어 안과를 가도 눈에 넣는 

의사님 처방 따라 타 온 안약으로 달랜다고 한다

 

이 얼마나 행복한 일상일까?

걸림돌 하나 없이 먹고 자고 차 몰고 바닷길 달리다 

시 한 편 쓰고 집 오면 편집하고 

 혼자 웃다 울고  정말 최선으로 산다는 느낌이

 너무나 넘치는 복을 타고 난 여자로 살아가는 나를 

이제서 발견하다니

앞으로 절대 슬퍼하거나 울고 짜고 안 하고 

고독은 잠재우고 강한 힘은 봉사하고 

황금은 쓰고 남으면 자식들 갖거나 말거나 남기고..

 

기운이 솟는다

한참을 나 홀로 웃다 이게 바로 코믹한 삶이구나? 하고 외출 준비를 한다

맨위로

https://blog.daum.net/hbn3333/360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