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년(送年)“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석암(조헌섭) 자작시

”송년(送年)“

昔暗 조헌섭
댓글수622

 

<tbody> <tr>

(送年)“ 

속절없는 세월은 강물처럼 흘러간다.

코로나 창궐로 몸과 마음 지친 한 해


액운이 소멸되어 전화위복 염원한다.



다사다난했던 회한(悔恨)의 일들은

한 해의 끝자락 정리정돈 잘하여


우리 함께 꿈과 희망 새싹을 틔워보자.



개미 쳇바퀴 돌듯, 돌고 도는 세상


얻은 것은 무엇이며 버릴 것은 무엇인가


좋은 종자 다시 심어 送舊迎新 맞이하세.

                  석암  /  조  헌  섭



  가지마 - 김수빈

 

 

 

사업자 정보 표시펼치기/접기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맨위로

https://blog.daum.net/jaguarpapa/2736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