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는 얼굴에 가난은 없다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영상시방

웃는 얼굴에 가난은 없다

慧明花
댓글수104

오고 감이 없는 설날이

동네가 쥐 죽은 듯 고요하다

우리 집만 맏이네가 다녀가고 사람 소리가 날뿐,

 

절간 같다.

딴 동네, 딴 나라도 마찬가질까!

먼 독일 언니네도 이런 날 일까!

 

환하게 미소 띤 언니의 얼굴이 설날을 맞아

조심스레 떠 오른다. 어찌 계실까!

고운 존안 뵙고프다.

 

◀웃는 얼굴에 가난은 없다▶

 

거리를 거닐 때마다

놀라는 일 중의 하나는,

 

지금 도시에 사는 사람들의 표정에

웃음이 없다는 겁니다.

 

아무리 살기가 험악한 세상이라고 하지만

이 세상에서 인간 외에

웃을 수 있는 동물은 없습니다.

 

사실 아무리 어려웠고 괴롭던 일도

몇 년이 지난 후에 돌이켜 보면

얼마나 어리석게 느껴지는지 모릅니다

세상의 모든 것이 다 지나고 맙니다.

 

고통도 환란도 좌절도 실패도 적대감도

분노도 노여움도 불만도 가난도 웃으면서

세상을 보면 다 우습게 보입니다.

 

그래서 웃고 사는 한 

결코 가난하지 않습니다.

 

백번의 신음소리보다는

한 번의 웃음소리가 갖는

비밀을 빨리 터득한 사람이

그 인생을 복 되게 삽니다.

 

연약한 사람에겐 언제나 슬픔만 있고,

위대한 사람에겐 언제나 소망의 웃음만 있습니다

 

더 잘 웃는 것이 더 잘 사는 길입니다.

더 잘 웃는 것이 더 잘 믿는 것입니다.

더 잘 웃는 것이 더 큰 복을 받는 비결입니다.

 

얼굴에 웃음이 떠나지 않을 때

부유해집니다.

 

오늘도 웃음으로 시작하여 웃음으로

감사하는 날이 됩시다.

 

__좋은 글 중에서__

 

♥♥

맨위로

https://blog.daum.net/je1298/17185451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