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심쟁이 거인 ( The Selfish Giant )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욕심쟁이 거인 ( The Selfish Giant )

시나브로
댓글수0


아이들은 매일 오후 학교에서 돌아 오면 거인의 정원에 가서 놀았다.
거기에 부드러운 푸른 잔디가 돋아났고 넓고 멋진 정원이었다. 풀숲 곳곳에는 별을 닮은 아름다운 꽃이 피어있었다. 그 정원에는 열두 개의 복숭아 나무가 있고, 봄이되면 연분홍빛과 자개처럼 섬세한 꽃이 넘치도록 피고 가을에는 풍부한 과일이 넘쳤다. 새들이 나무에 나무의 달콤한 열매를 먹고 노래를했다., 아이들은 "여기에서 노는 것이 좋겠다고 입을뫃아 외쳤다.

어느 날 거인이 돌아 왔다. 그는 콘월에 사는 악마의 친구를 방문하고 그곳에서 7 년간 함께 보내고있었다. 7 년이지나 다른 화제도 없어지고, 그래서 자신의 성으로 돌아 가려고 생각했던 것이다. 거인이 돌아와보니 아이들이 자신의 정원에서 놀고있는 것이 보였다.

 



"너희들 남의 정원에서 무엇을하고 있냐?"고 거인은 크소리로 외쳤기 때문에 아이들은 무서워서 도망쳤다.

"여기는 내정원이야 아무도 내허락없이는 들어오면 안돼"라고 거인은 화를 냈다. 그리고 거인은 정원둘래에 높은 벽을 쌓았다. 

불쌍하게도 아이들은 놀 곳이 없어져 버렸다. 길거리에는 지저분하고 자갈들이있어서 놀기에는 적합하지 않았다.  학교가 끝나면 아이들은 높은 벽 주위를 서성거리며 예전에 즐겁게놀던 아름다운 정원을 그리워하며 이야기 하였다. 아이들은 정원안에서 놀던시절을 무척 그리워했다.

 



그러던 어느날 봄이왔다. 온나라에는 꽃이피고 새들이 찾아와 노래했다. 그런데 거인의 정원에는 봄이 오지않았다. 새들도 오지않았다. 어느날 꽃한송이가 고개를 내밀었는데 팻말을보고 땅속으로들어가 잠들어버렸다. 정원위에는 눈만 가득 쌓여있었다. 아이들은 이거인 정원은 봄을 잊어버렸다고 걱정하였다. 


눈은 커다란 흰색 외투로 정원을 덮고 사계절내내 여기서 살자고 말했다. 높은 담이있어 눈은 녹지 않을거야하며 히히덕 거렸다. 그리고 하얀서리가 나무들을 은색 빛으로 칠해놓았다. 그러던 어느날 북풍이 불어왔다. 북풍은 정원에서 하루종일 소리쳤고 굴뚝의 연기도 날려버렸다. 

북풍은 정원에서 놀며 우리가 놀기에는 좋은곳이라고 했다. 그리고 북풍은 말했다. 내친구 싸락눈도 오라고 해야지. 그러자 하늘에서 북풍과 싸락눈이 지붕위을 덮고있는 스레트도 날리고 정원의 나뭇가지도 못살게 굴었다. 싸락눈은 빠른속도로 정원을 맴돌았고 내쉬는 숨결은 얼음과 같았다.

 

 
창가에 앉아있던 거인이 정원의 하얗게 쌓인 눈을 바라보며 " 왜 봄이 이렇게 늦는거지? " 라고 혼자 말했다. 그러나 봄은 오지 않았다. 여름도 오지않았다 가을이오면 거인의 정원에는 황금색의 열매가 넘치도록 열렸었다. 거인의 정원은 4계절동안  이 정원은 언제나 겨울이고, 북풍과, 싸락눈과, 서리와 눈이 나무들 사이에서 춤추며 놀고 있었다.

어느날 거인이 아침에 눈을 떳을때 아름다운 음악소리가 들려왔다. 그것도 귀에 달콤한 울림이었기 때문 고궁의 악단이 지나가는것이 틀림없다고 생각했다. 실은 작은 종달새가 창밖에서 노래했을 뿐이다. 거인은 새소리를 들어본지가 무척오래되어 새소리를 잊어버리고 있었다. 거인은 벌떡일어나 봄이 온게 틀림없다고 밖을 보았다. 

 

 

아이들이 벽의 작은 개구멍을 뚫고 들어와 나무에 앉아 놀고있는 것이었다. 나무는 아이들이 돌아온것에 너무기뻐했고 정원이 가득하게 꽃을 피웠다. 새들도 찾아와 지저귀고 정원에는 파란잔디들이 돋아나기 시작했다. 눈과 북풍은 말없이 물러가고 훈훈하 산들바람이 나뭇닢을 흔들었다. 창밖을 보던 거인은 말했다. 

봄이 내 정원에 오려하지않는 이유를 이제 알았다. 그리고 거인이 정원으로 살며시 가니까. 아이들은 무서워서 달아나 버렸다. 아이들이없는 정원은 다시 겨울이 되어버렸다. 미쳐 도망치지 못한 어린아이는 무서워서 울어버렸다. 거인은 아이에게 닥아가 아이를 살며시 안아서 나무위에 올려주었다. 그러자 나무들은 일제이 꽃을 피우고 새들도날아와 노래를 했다. 아이는 양팔을 벌려 거인의 목을 안았다. 밖에서 지켜보던 아이들도 이 모습을보고 거인이 무섭지않다는것 알고 정원으로 들어왔다. 거인의 정원에는 아이들도 봄도 돌아왔다.  


거인은 말했다 " 이 정원은 이제 너희들 것이다 "그리고 높이 쌓아 놓았던 벽을 마구 두둘겨 허물어 버렸다. 그리고 거인과 아이들은 정원에서 함께 놀았다.  아이들은 해가질때까지 놀았다 돌아 갈때는 거인에게 인사를 하였고 거인은 웃으며 손을 흔들었다. 그런데 거인이 안아 나무위 올려준 어린아이는 보이지 않았다 거인은 아이들에게 물었지만 아이들은 모른다고 하였다. 세월이 지나고 거인은 늙고 쇠약해졌다. 

그래서 아이들과 같이놀지못하고 처마밑 흔들의자에 앉아 아이들이 노는 것을 보고있었다. 내정원에는 아름다운 꽃이 피어있는데 아이들이 아름다운 꽃이다 라고 말했다. 어느겨울아침 거인은 옷을 입으면서 창밖을 보았다. 이제 겨울을 미워하지 않을거야 봄은 자고있으니까. 창밖을보던 거인은 깜짝놀라 자신의 눈을 의심했다. 정원의 맞은편나무에 하얀꽃이 피어있었다. 가지는 모두황금색이고 은빛의 열매가 열려있었다. 그밑에는 몸집이큰 남자아이가 서있었다. 

거인은 반가워서 계단을 뛰어내려가 정원으로 달렸다. 거인은 그아이를 살펴보았다. 그아이의 양손바닥에는 못자욱이있었다. 다리에도 못자국이 있었다 거인은 크게 화를내며 누가 널 다치게 했느냐고 물었다. 나는 그놈을 잡아 칼로 목을 쳐 죽이겠다고 했다. 그 아이는 대답했다 이것은 사랑의 상처라고 대답했다. 거인은 아이에게 경외감에 사로잡혀 아이앞에 무릅을 꿇었다. 


그아이는 거인에게 미소를 짛으며 이렇게 말했다. 당신은 예전에 이정원에서 나를 놀게해주셨던 아이랍니다. 그날오후 아이들이 뛰어오자 거인은 나무아래서 죽고 죽은자리에는 하얀꽃밭이 되었다. 


Oscar_Wilde

 

오스카 와일드 (Oscar Fingal O'Flahertie Wills Wilde, 1854 년 10 월 16 일 - 1900 년 11 월 30 일 )는 아일랜드 출신의 시인 , 작가 , 극작가다.

탐미적 · 퇴폐 · 회의적이었던 19 세기 말 문학의 기수처럼 말해진다. 다양한 문필 활동을했지만, 동성애로 수감되어 출옥 후 실의에 빠져 회복되지 않은 상태로 세상을 떠났다.

 

" 문재인도 국민하고 같이 놀자 "

맨위로

https://blog.daum.net/kmozzart/1795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