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을 방문한 마산팀 식당에서 저녁을 (3)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나의 이야기

안동을 방문한 마산팀 식당에서 저녁을 (3)

아까돈보
댓글수0

우리 일행은 병산서원과 하회마을을 둘러본 후 안동한지 축제전시장을

방문, 전시품을 각각 보고 식당으로 자리를 옮겨 맛있는 저녁식사를 했다.

 

일행들은 안동한지공장에서 이영걸 안동한지 회장을  만나 안동한지의

우수성을 상세히 듣고 마산에서 온 귀빈 최무걸 회장, 장영석 전 한국 Sony 회장,

김흥수 전 창원시내 구청장, 이진형 사장 등 4명에게 선물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 영주에 있는 지길순 전 교육장이 참석, 자리를 빛내 주었다.

선물 전달식이 끝나자 한지대전 전시장으로 자리를 옮겨 전시 작품을

감상하였다.

 

전시장을 나온 일행은 안동시 옥정동 '솔밭'식당으로 자리를 옯겨 두 팀간의

선물을 서로 주고 받았다.

특히 최무걸 회장은 하재인 회장 등 안동팀에게 회 발전기금으로 찬조금을

내놓아 회원들로부터 많은 박수를 받았다.

이 자리에서 우리내 회장을 맡고있는 하재인 회장과 마산에서 온

최무걸 회장이 각각 인사말을 했다.

 

이날 저녁 메뉴는 정동호 전 안동시장과 사모님이 약 6시간동안

푹 고운 보양음식을 가져와 큰 인기를 끌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정담을 나누면서 맥주, 소주 소비가 부쩍

늘어나고 있었다.

하 회장과 마산에서 온 이진형 사장은 다같은 해병대 출신으로 하 회장이

선배로 확인되자 이 사장은 "해병은 영원한 해병"이라며 깍듯이 예의를 

갖추었다.

 

마산에서 귀빈 4명이 왔을때 안동에서 접빈한 명단을 보면 정동호

전 안동시장을 비롯하여 이진구 학장, 이영걸 안동한지 회장, 지길순

전 교육장, 천세창 사장, 임수행 전 역장, 주배태 사장(화교),  하재인 회장,

민홍기 회장, 이응호 전 안동시청 과장, 나 등 11명이고 임대용 전 대사는

개인 볼일 때문에 참석하지 못했다.

 

 

맨위로

https://blog.daum.net/kyk548/8961449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