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와 떠나는 설렁설렁 제주여행 # 21】

댓글수72 다음블로그 이동

여행지/제주도

【아내와 떠나는 설렁설렁 제주여행 # 21】

나이가사
댓글수72

숙소가 있는 서귀포로 너머와 정방폭포가 있는 곳에 왔습니다.

주 목적지는 소정방폭포입니다.

 

 

 

올레6코스입니다, 보이는 곳은 소라의 성이란 북카페입니다.

 

 

 

소정방 가는 길에서 보이는 해안선, 경치도 좋지만, 강태공들도 대단합니다.

 

 

 

물 떨어지는 느낌이 드는 곳이 바로 소정방폭포입니다.

 

 

 

아내가 셀카봉 내밀어 담아 낸 소정방굴, 그냥 얼굴 내밀어서는 제대로 안 보입니다.

 

 

 

소정방폭포는 작은 폭포입니다.

 

 

 

이곳 역시 바다로 떨어지는 폭포입니다.

 

 

 

해서 일부러 이곳을 찾는 사람들도 많습니다.

 

 

 

다시 돌아나가며 바라본 남영호 조난자 위령탑입니다.

 

 

 

정방폭포 주차장 건너편에 있는 왈종미술관입니다.

 

 

 

정방폭포는 오후3시 이후에 오면 빛 방향이 맞지 않게 됩니다.

 

 

 

해서 이렇게 저속셔터로 폭포 밑부분을 담게 됩니다.

 

 

 

이런 정도가 전부입니다, 아니면 옷 다 젖을 각오 하고 반대편으로 가야 합니다.

 

 

 

스마트폰 셀카는 거울효과지요, 해서 반대가 됨에도 불구하고 거부감은 별로 없지요.

 

 

맨위로

https://blog.daum.net/m9419/3698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