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간 가학루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충청북도

황간 가학루

단천 (丹泉)
댓글수143

충북 황간면의 가학루(駕鶴樓)는 조선 태조 2년 (1393)에 황간 현감 하첨(河詹)이

풍류와 자연경관을 즐기는 곳으로 지었고

 

 

 

 

 

경상도 관찰사 남공(南公)이

세상과 세월이 학처럼 바람을 타고 떠 다니는 듯하다고 가학이라고 현액을 하였다

 

 

 

 

임진왜란 때 소실되어 중건하는 등 몇 차례 중건 중수를 걸쳐 충북 유형문화재로 보호받고 있다

 

 

 

지금은 숲이 가려 보이지 않으나 누각 아래로는 초강천이 흘러 그 시대에는

조망도 좋은 곳에 자리를 잡고 여흥을 즐겼으리라

 

 

 

 

 

가학루 안에는 조선의 문신들의 친필이 담긴 편액들이 보인다

 

 

 

 

 

 

 

 

 

 

 

 

 

 

 

 

 

 

 

 

옆에는 운치 있는 황간향교가 있으나 잠겨있어 들어가 보지 못 하였다

 

학은 어디로 날아가고 누각은 비었지만 강물은 유유히 흐르는구나  (가학루 시 중에서,,,,)

 

날아갔던 학이 돌아와 바람처럼 편하게 날아다니는 태평성대의 날은 언제 오려나  (단천생각)

관련 태그 목록 #가학루 #황간가학루
맨위로

https://blog.daum.net/nada249/587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