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일기 - 북유럽 21 - 핀란드, 시벨리우스 공원

댓글수51 다음블로그 이동

해외사진여행

해외여행일기 - 북유럽 21 - 핀란드, 시벨리우스 공원

가족대표
댓글수51




          ◆ 해외여행일기 - 북유럽 21 - 핀란드, 시벨리우스 공원

        여행일시 : 2015 년 09 월 25 일 ~ 10 월 07 일 (12박 13일) 블로그 개편으로 오래 전에 올렸던 해외여행 사진이나 글들이 많이 깨지고 바탕색 변경으로 글이 안보이거나 게시판 모형이 바뀐데다 코로나 사태로 해외여행길은 아직은 앞이 안보이기에 지난 날의 외국나들이 사진을 오래된 사진부터 시간나는대로 몇장씩만 간략하게 다시 간추려 즐거웠던 여행의 추억을 되새겨본다 오랜만에 북유럽 여행길에 나섰다. 20여년전 덴마크와 러시아를 잠깐 돌아본 기억은 있지만 북유럽여행은 이번이 처음이다. 여행사의 여행일정을 보면 빡빡하기 이를데 없다. 이 나이에 이 고된 일정을 감내할 수 있을지 내심 걱정스럽다. 첫날은 인천공항에서 9시간 25분 걸려 모스크바 공항를 경유, 다시 2시간 40분 걸려 노르웨이 오슬로에 여장을 풀고, 귀국일엔 마지막 여행지의 관광을 마치고 당일로 밤비행기를 타는 고된 일정이다. 여행기간 중에도 노르웨이-덴마크간, 스웨덴-핀란드간 선내숙박(船內宿泊) 두번에, 어떤 날은 거의 8시간 이상 걸리는 육로이동도 있고, 가고오고 왕복 이틀을 빼면 11일에 8개국을 도는 일정이니 여행이라기보단 행군에 가깝다...ㅎ 그러나 결과적으론 잘 다녀왔다는 생각이 든다. 빼어난 자연경관의 피오르의 나라 노르웨이를 비롯 덴마크, 스웨덴, 필란드, 발틱 3국등 모두가 참 아름답다. 다만 대국이면서도 아직도 개방화에 익숙치 않은 러시아가 출입국관리면에서나 관광객을 대하는 태도등에서 서비스정신과는 거리가 먼 짜증스러우리만큼 여행하기 불편한 나라라는 점이 기억으로 남는다 가급적 여정의 순서대로 몇차례에 걸쳐 8개 나라의 단편적인 모습들을 사진과 함께 여행기록으로 남겨본다 다음은 핀란드 수도의 관광 명소라 할 수 있는 시벨리우스 공원과 헬싱키의 유명한 재래시장인 마켓광장등 2 곳을 간단한 설명을 겯들여 옮겨보았다
▼ 시벨리우스 공원 ▼ 필란드가 낳은 세계적인 작곡가 잔 시벨리우스(대표곡 : 잘 알려진 필란디아)를 기념하여 만든 공원으로 바닷가에 위치하며 시민들의 명상과 쉼터로 널리 사랑받고 있다. 공원 중앙에는 유명한 조각가 에이라 힐튜넨이 조각한 거대한 스테인레스 파이프 구조물과 시벨리우스의 얼굴을 표현한 동상이 자리하고 있다. ▼ 헬싱키 마켓광장 ▼ 헬싱키 마켓광장은 실자라인과 바이킹라인이 연결되는 '올림피아항'과 '카타야노카항' 인근에 있으며 원로원광장과도 매우 인접한 헬싱키의 재래시장으로 유럽에서 보기드문 이색적인 시장이라는게 현지가이드의 설명이다. 과일과 야채, 생선, 고기등 식료품과, 목공예 수예품까지 다양한 물품을 팔고 있어 관광객들에게도 인기가 높은 곳이라는데 내가 보기에는 우리의 재래시장과 별반 다를 것이 없는 평범한 시장처럼 보였다. 서민들이 살아가는 모습은 동서양이 별반 다를 게 없는 것 같다. 오늘 이 항구에서 페리편으로 에스토니아 탈린으로 이동해야 하는데 그 시간을 메우기 위한 방편이 될 수도 있겠다라는 생각을 해보았다. ▲ 마켓광장은 원로원광장과도 매우 인접해 있다 ▲ 원로원 광장 주변의 공공건물 골목길을 조금 벗어나면 항구와 마켓광장이 보인다. ▼ 이 곳에서 FERRY편으로 에스토니아 탈린으로... ▼ ▼ 여정도 ▼
글과촬영 : 가족대표

관련 태그 목록 #핀란드 시벨리우스 공원
맨위로

https://blog.daum.net/pms461/1616003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