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

댓글수2 다음블로그 이동

댓글수2

생각은 자유지만 남에게 과대 평가 하고 피해를 주는것도

어쩌면 죄일지 모른다 오죽 하면 없는 돈에 안막 커텐을 했던가

옆집은 우연히 봤지만 이불  포단을 창에다가 걸었다

성경에 좋은 말은 하나도 안 인용하고 나쁜 말만 갖다 붙이는 현대인들

모 질투 하는 하나님 이라나 ...

참나 고추장이 없어서 고추장 사러 가도 사치인가

나는 웃음이난다

선물할돈이 없어서 선물 하지 말라 했더니

서운 하다고 친구 삭제 띄었스기 낱말 엉망이라고 삭제 수준 안맞어서 삭제

참 별난 사람들이다 . 이렇게 생각은 자유이다

어제 뉴스를 보니 이제 스토커도 법으로 통과 될 모양이다 듣던중 반가운 소리이다

그런 사람인줄 모르고 책을 주었더니 내 시를 읽고 계속 따라 다니는 할망구 

참나 세월이야 어쩔수 없다지만 마음은 곱게 써야지 나는 그래 그쪽에서 싫은 기색을 보이면

안 따라 다닌다 왜 부자집은 안 바라다 보고 우리집만 보려 하는지 이것도 수준 문제이다

내가 죽으면서 살려 달래면 아무도 안볼것이다 이것이 난 세상이라고 생각 한다.

맨위로

https://blog.daum.net/poet1069/1556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