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양리역의 설경/백양리역->강촌역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강원도길

백양리역의 설경/백양리역->강촌역

푸른들
댓글수106

백양리역에서 보는 북한강.
백양리역은 눈이 그대로.
예전 경춘선 철길이다.
북한강변의 펜션들.
왼쪽은 강변으로 가는길.
지붕도 하얗고.
구 백양리역.
간만에 고드름도 보고.
설경 사진을 찍으로 온것도 보고.
강변에 유일하게 논이 보인다.
강촌교가 보이고.
오늘 눈길 가면서 트레킹 하는 길객을 처음 보았다.
구 강촌역으로 들어간다.
구 강촌역에서 보는 강촌교/그림 전시회?
벽화도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이다.
구 강촌역에서 강촌역으로.
눈을 치워논 길은 걷기 좋고.

한낮이 포근해 눈들이 빨리 녹을거 같아 눈이 잘 녹지않는 장소로 가기위해 경춘선 백양리 역에서 하차한다. 여기서

북한강변길로 가도 되지만 백양리역 앞에 예전 경춘선 철길이 있던 길로 가면 산 밑이라 눈이 잘 녹지 않아 눈길 트레킹

하기에 딱 좋은 코스다. 오늘도 눈이 그대로 있어 뽀드득 하는 발자국 소리를 들어 가며 구 백양리역을 거처 구 강촌역

까지 눈밭을 헤치면서 즐거운 마음으로 걸었다. 구 강촌역을 지나 현재의 강촌역으로 가는길은 제설작업으로 길은 걷기

편하고 주변의 눈 풍경을 보면서 가는것도 즐거운 여정이 되었고 강촌역에 도착해 6.3k의 도보를 끝낸다.

 

삶의 나그네  -길객-

맨위로

https://blog.daum.net/prndle/4597772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