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모습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글,문학/감동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모습

청담
댓글수0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모습   
                                                                  
시장 통에서 찐빵과 만두를 
만들어 파는 어머니를 소개합니다.

일요일 오후, 
아침부터 꾸물꾸물하던 하늘에서 
후둑후둑 비가 떨어지기 시작했습니다. 

그 비는 한 시간이 지나고 
두 시간이 지나도 그치기는커녕 
빗발이 점점 더 굵어지기만 했습니다.

어머니는 서둘러 가게를 정리한 뒤 
우산 두 개를 들고 문을 나섭니다.

곧 바로 딸의 미술학원 앞으로 달려간 어머니는 
학원 문을 열려다 말고 잠시 주춤 했습니다.

작업복에 낡은 슬리퍼, 
앞치마엔 밀가루 반죽이 
덕지덕지 묻어있는 모습을 보고 
혹시라도 감수성 예민한 여고생 딸이 
상처를 입을까 걱정된 어머니는 
건물 아래층에서 딸이 끝나길 
기다리기로 했습니다.

한참을 기다리던 어머니가 
문득 3층 학원 창가를 올려다봤을 때, 
마침 어머니를 내려다보고 있던 딸과 
눈이 마주쳤습니다.

어머니는 반갑게 손짓을 했지만 
딸은 못 본 척 얼른 몸을 숨겼다가
다시 삐죽 고개를 내밀고, 
숨겼다가 얼굴을 내밀곤 할 뿐이 었습니다. 

딸은 초라한 엄마가 기다리는 걸 
원치 않는 것 같았습니다. 
슬픔에 잠긴 어머니는 
고개를 숙인 채 그냥 돌아섰습니다. 

그로부터 한 달 뒤 어머니는 
딸의 미술학원에서 학생들의 작품을 
전시한다는 초대장을 받았습니다. 

딸이 부끄러워할 것만 같아 
한나절을 망설이던 
어머니는 다 늦은 저녁에야 
이웃집에 잠시 가게를 맡긴 뒤 
부랴부랴 딸의 미술학원으로 갔습니다.

'끝나 버렸으면 어쩌지...'
다행히 전시장 문은 열려 있었습니다.

벽에 걸린 그림들을 하나하나 보던 어머니는
한 그림 앞에서 
그만 가슴이 덜컹 내려앉았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모습'
비, 우산, 밀가루 반죽이 허옇게 묻은 앞치마, 
그리고 낡은 신발. 
그림 속엔 어머니가 
학원 앞에서 딸을 기다리던 날의 
초라한 모습이 
고스란히 들어 있었습니다. 

그날 딸은 창문 뒤에 숨어서 
우산을 들고 서 있는 어머니의 모습을 
화폭에 담고 가슴에 담았던 것입니다.

어느새 어머니 곁으로 다가온 딸이 
곁에서 환하게 웃고 있었습니다.
모녀는 그 그림을 오래 오래 바라보았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모습으로...
진실로 진실로 가장 아름다운 모습이었습니다.
 
 
맨위로

https://blog.daum.net/sjgold/17046163

신고하기